CS CENTER 1688-1026 A/S CENTER 1688-3726

베스티안재단, 대한아동병원협회에 그림동화책 128세트 전달

2019.05.02

베스티안재단은 지난달 26일 서울드래곤시티호텔 그랜드볼룸 한라홀에서 대한아동병원협회에 화상과 장애에 대한 인식개선 그림동화 128세트(1,967권)를 기부하는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전달식은 국회의원 천정배 의원, 대한아동병원협회 박양동 회장을 비롯해 대한아동병원협회 소속 병원장 및 관계자 130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베스티안재단의 화상환자 인식개선을 위한 그림동화책은 화상환자 멘토링 프로그램 아이앤맘(I&Mom)을 통해 김향이 작가 등 국내 유명 동화작가의 지도아래 이루어졌다.

​본인의 아픈 경험을 바탕으로 화상환자들이 직접 글을 쓰고, 회화과 대학생들의 그림 재능기부로 3년간 총 17권의 인식개선 그림동화책을 제작했다. 그 중 인식개선 그림동화 ‘세모별 디디’는 올해 1월 정식으로 출간되었고, 16권의 그림동화책 중 5권은 텀블벅 펀딩을 통해 만나볼 수 있는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에 전달하는 그림동화책은 최근 텀블벅을 통해 ‘화상환자 인식을 개선하는 그림동화 시리즈’라는 주제로 성공적으로 펀딩을 마쳤다.